사찰음식 ‘손맛’ 실력 겨루다
사찰음식 ‘손맛’ 실력 겨루다
  • 박인탁 기자
  • 승인 2019.06.10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교문화사업단, 제3회 한국사찰음식 경연대회

 

사찰음식의 전통을 지키면서도 대중화할 수 있는 래시피를 발굴하고 보급하기 위한 사찰음식 경연대회가 펼쳐진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단장 원경스님)은 학인 스님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3회 한국사찰음식 경연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경연대회는 610일부터 712일까지 1달동안 참가신청서와 작품조리법, 작품사진 등을 첨부한 예선 참가신청을 받은 뒤 서류심사를 통해 본선진출자를 729일 발표한다. 본선은 학인 스님부문이 822, ‘일반부문이 823일 한국사찰음식문화체험관에서 펼쳐진다.

사미, 사미니 학인(21)을 대상으로 한 학인 스님부문은 이야기가 있는 사찰음식을 주제로, ‘일반부문은 고교생 이상 일반인(21)을 대상으로 하며 다가가기 쉬운 맛있는 사찰음식을 주제로 열린다.

시상식은 오는 823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국제회의실에서 열린다. 학인 스님부문 대상 수상자(1)에게는 총무원장상과 상금 150만원, 최우수상 수상자(4)는 교육원장상과 포교원장상과 100만원, 우수상 수상자(3)는 한국불교문화사업단장상과 70만원이 수여된다.

일반부문 대상 수상자(1)에게는 총무원장상과 상금 150만원, 최우수상 수상자(3)는 서울시장상(상금 없음)과 한식진흥원 이사장상(상금 100만원), 우수상 수상자(3)에게는 한국불교문화사업단장상과 70만원이 수여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