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남산 골짜기에 울려퍼진 부처님 찬가
종남산 골짜기에 울려퍼진 부처님 찬가
  • 권태정 전북지사장
  • 승인 2019.05.15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 송광사 봉축 행사 성황 이루며 마무리
완주 송광사는 봉축행사의 대미를 음악회로 장식했다.

완주 송광사(주지 법진스님)는 지난 5월 12일 대웅전 앞뜰에서 부처님오신날 봉축 법요식을 봉행했다. 이 자리에는 회주 도영스님과 주지 법진스님 등 스님과 신도 일천여명이 참석했다. 저녁에 열린 음악회와 점등식에는 도영스님과 법진스님, 정동영국회의원 내외, 한상렬 목사, 방용승 계레하나 공동대표, 최순삼 장학관, 신도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점등을 통해 등에 불을 밝히고, 고운 빛 등불 아래서 갖는 음악회는 신도와 시민들에게 아름다운 선율과 멋진 조명을 선사했다.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음악회를 개최한 것은, 사찰이 지역사회에 문호를 개방할 뿐만 아니라, 다양한 문화적 행사를 유치하여 시민사회에 환원하고 생활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들어 공생과 상생의 관계를 조성했다는 의미를 던져주었다.

송광사에서만 볼 수 있는 특이한 디자인의 연등탑이 피라미드 모양으로 은은하게 불을 밝히고 있다.
서늘해진 저녁공기에도 회주 도영스님과 법진스님, 내빈과 신도들이 음악회에 열중하고 있다.
송광사의 2563 부처님오신날은 음악회를 끝으로 내년을 기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