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칼럼] 환경인자도 알레르기 주범
[건강칼럼] 환경인자도 알레르기 주범
  • 서운교 동국대학교 한의학과 교수
  • 승인 2019.05.13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레르기 질환 알기③

특정한 사람에게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유전적 성향을 아토피라 하여 아토피를 유전경향이 강한 알레르기 질환군으로 정의하지만 알레르기 질환이 나타나는데는 환경인자도 중요한 역할을 하는데 일란성 쌍둥이에서조차 동일한 알레르기반응이 일어나지 않는 이유는 접하는 환경인자가 다르기 때문이다. 아주 어린 나이, 더 나아가 임신 중에 만나는 여러 인자들도 부모로부터 유전되는 알레르기 유전자의 용량과 복합적으로 작용하여 알레르기의 발현여부를 결정짓게 된다.

알레르기 질환의 발현에 가장 중요한 위험인자는 알레르기 질환을 가진 부모에게서 태어나는 것이지만 알레르기 환자가 갑자기 증가한 것은 최근 한 세대의 문제이다. 유전자의 변화는 여러 세대에 걸쳐 일어나는 것이 보통이므로 최근의 알레르기 질환의 증가에는 이외에 다른 환경인자들의 연관성을 유추할 수 있다.<아래 표>

다음 시간에는 알레르기질환의 진단 및 바른 검사법 선택하기 등에 대해서 알아보자.

[불교신문3488호/2019년5월15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