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불교사암연합회, 봉축기원탑 점등식 봉행
정읍불교사암연합회, 봉축기원탑 점등식 봉행
  • 권태정 전북지사장
  • 승인 2019.04.13 2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처님 자비로 시민 평안과 화합 발원하는 불 밝혀
정읍불교사암연합회 회장 내장사 주지 도완스님이 점등식에서 인사말씀을 하고 있다.

정읍불교사암연합회(회장 도완스님)가 지난 4월 12일 정읍 연지아트홀 앞 광장에서 불기2563년 부처님오신날 봉축기원탑 점등식을 봉행했다. 

정읍불교사암연합회장 도완스님(정읍 내장사 주지)은 “좋은 날 좋은 행사를 할 수 있어 기쁘다”며 “점등식에 참석해 주신 24교구장 경우스님과 선운사 소임스님들, 정읍사암연합회 원로대덕스님들, 정읍 부시장님 등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인사하고, “모든 불자님과 시민 여러분께 부처님의 지혜와 자비가 깃들고 행복하시기를 기원한다,”고 축원했다.

제24교구장 선운사 주지 경우스님은 격려사를 통해 “점등으로 정읍시를 널리 밝혀서 온 세상이 화합하고 소통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슬픔과 고통, 좌절에 빠져있는 이들의 무명을 타파하여 희망과 용기를 심어줄 지혜의 등불이 되기”를 염원했다.

내장사 한주 대우스님은 법어에서 “부처님이 이 땅에 오심은 인류의 희망이요 우리의 축복”이라며 “있는 곳보다는 없는 곳에서, 기쁜 곳보다는 슬픈 곳에서 건강한 곳보다는 병든 곳에서 약풀이 되고 양식이 되자”고 부처님 오신 뜻을 밝혔다.

이날 행사는 개회사 삼귀의례 찬불가 반야심경 내빈소개 봉축사 격려사 축사 법어 발원문 장학금전달 사홍서원 점등행사 폐회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도완스님을 비롯해 조계종 제24교구본사 선운사 주지 경우스님, 대우스님, 대원스님, 성락스님, 석우스님 등 40여 스님과 김인태 정읍부시장, 최낙삼 시의장 등 내외빈, 각 사찰 신도, 105연대 군장병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정읍사암연합회 스님과 신도, 군장병등 300여명이 점등식에 참석했다.
제24교구장 선운사 주지 경우스님이 격려사를 하고 있다.
내장사 한주 대우스님이 부처님오신날 등불 키는 의미를 담은 법어를 하고 있다.
정읍시불교사암연합회(회장 도완스님)가 정읍시(김인태 부시장)에 장학금을 전달했다.
대표 스님과 내빈들이 연지홀 앞 로터리 섬에 세워진 봉축탑에 점등을 했다.
105연대 장병과 시민들도 참여하여 행사장을 빛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