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3 (2019).3.26 화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전국
기장 장안사, 설법전 삼존불 개금점안법회 봉행
  • 유진상 부산울산지사장
  • 승인 2019.03.14 15:32
  • 댓글 0
장안사는 지난13일 범어사 주지 경선스님, 세상을 향기롭게 이사장 정여스님, 동래구불교연합회장 효문스님, 영도구불교연합회장 호법스님, 범어사 포교국장 효산스님, 원오사 주지 정관스님, 청량사 주지 보혜스님, 황운철 기장군의회의장 등 사부대중 200여명이 동참한 가운데 설법전 삼존불 개금점안법회를 봉행했다. 사진은 인사말을 하고 있는 주지 정오스님.

기장 불심의 요람 장안사가 설법전을 조성하고 와불부처님, 관세음보살, 미륵보살 3존불 개금점안법회를 개최했다.

장안사(주지 정오스님)는 지난 13일 범어사 주지 경선스님, 세상을 향기롭게 이사장 정여스님, 동래구불교연합회장 효문스님, 영도구불교연합회장 호법스님, 범어사 포교국장 효산스님, 원오사 주지 정관스님, 청량사 주지 보혜스님, 황운철 기장군의회의장 등 200여 명이 동참한 가운데 설법전 삼존불 개금점안법회를 봉행했다.

대중법회 공간이 부족했던 장안사는 설법전을 전통가람으로 복구해 수행 및 신행공간을 조성했다. 현 주지 정오스님 취임 후 가람을 일신하고 오랜 연구를 통해 소장 유물의 가치를 확인해 보물로 지정하는 등 많은 변화를 가져왔다.

주지 정오스님은 “경선스님, 정여스님, 부산의 두 어른 큰스님을 증명법사로 모시고 설법전에서 개금불사를 하는 것은 큰 복”이라며 “복이란 인연 지어질 때 바로 짓는 것이고 불자가 현재에 만족할 줄 알고 매사에 긍정적인 생각으로 지금 여기에서 감사한 마음으로 기도정진하면 반드시 행복이 찾아 올 것”이라고 했다.

점안식을 봉행하고 있는 모습.

증명법사 정여스님은 “기장의 장안사가 살아나는 것이 지역을 발전시키는 큰 원동력이 되고 있다”며 “”이 공덕으로 참여한 모든 분들이 착하고 따뜻한 마음으로 모두 행복하시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범어사 주지 경선스님은 “설법전을 짓고 삼존불을 모시는 장엄불사는 마음을 수양하고 정진하여 이고득락하기 위한 것”이라며 “마음을 잘 닦아서 부처님을 닮아가고 미륵보살의 원력을 본받으며 관세음보살의 자비를 실천해야 한다”고 설했다.

유진상 부산울산지사장  kbulgyo@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진상 부산울산지사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