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3 (2019).3.26 화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전국
봉은사 남성합창단 창단, "최상의 울림 만들 것"
봉은사는 지난 8일 법왕루에서 남성합창단 발대식을 봉행했다. 사진=봉은사

서울 봉은사 남성합창단이 창단했다. 봉은사(주지 원명스님)는 지난 8일 법왕루에서 주지 원명스님, 박범훈 조계종 불교음악원장과 신입 단원들과 함께 발대식을 진행했다.

봉은사가 남성합창단 창단은 주지 원명스님 원력에서 비롯됐다. 소년소녀, 청년, 어머니, 연화합창단 등 연령대별로 합창단을 운영하면서, 여성 중심의 불교계 합창 현실에서 남성 특유의 독창적인 합창의 필요성을 절감한 것이다. 1년간 준비 끝에 창단한 남성합창단은 45세부터 70세까지 남성 50명이 참여하고 있다. 지휘는 BBS 불교방송국 합창단 지휘를 오랫동안 맞았던 김성범 씨가 맡았다. 남성합창단 단독 공연도 하면서, 여성합창단과 혼성 4부의 이상적인 합창음악을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원명스님은 “불교합창계에 남성이 부족한 현실에 이렇게 봉은사 남성합창단에 성원을 이뤄주신 단원 여러분에게 감사드린다“며 ”합창이 바로 수행이며, 기도이며, 정진이며, 공양이라고 여겨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어현경 기자  eonaldo@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어현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