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2 (2018).12.12 수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 찰나의 화두
[찰나의 화두] 무지개

잠시 나타났다 사라지는 무지개. 사찰 초입에 있는 홍예교는 아래쪽 둥근 모양 때문에 ‘무지개다리’라고 불린다. 다리는 현실과 이상세계, 차안과 피안을 연결하는 대표적인 상징물이고 다리를 건너 여래의 세계로 들어선다. 잠시 머물다 가는 삶, 무지개다리를 건너 정토로 갈수 있을까. 

[불교신문3442호/2018년11월21일자] 

김형주 기자  cooljoo@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