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해사, 선화여고 학생 및 교직원 수계식 봉행
은해사, 선화여고 학생 및 교직원 수계식 봉행
  • 박광호 대구·경북지사장
  • 승인 2018.07.21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두가 하나 된 수계식 그리고 1박 2일간의 템플스테이

마정수기를 진행하는 은해사 주지 돈관스님.

제10교구본사 은해사는 지난 20일과 21일 이틀동안 선화여고 1학년 재학생 120여 명을 초청한 가운데 한 수계법회 및 템플스테이를 진행했다.

지난 20일 봉행된 수계법회는 은해사가 동곡학원을 설립해 선화여고를 인수한 2010년 이래 두번째로 열린 행사다.

수계식에는 선화여고 1학년 재학생과 더불어 이희명 교장 등 교직원 30여 명이 참석해 참된 불자의 모습을 서원했으며, 이어 1박 2일 과정의 템플스테이를 진행했다.

수계식에서 증명법사로 함께한 제10교구 본사 은해사 주지 돈관스님은 법어를 통해 “수계는 살아가는데 모든 어려움으로부터 벗어나게 하는 중요한 의식이며, 여러분들의 학창생활을 더욱 보람차게 하는 의미가 큰 행사”라고 축원하며 수계자들의 이름과 법명을 모두 호명하며 마정수기와 함께 계첩을 수여하고 단주를 선물하며 격려했다.

진여화라는 법명을 수지한 강수연(1학년) 학생은 “오늘 수계식을 통해 법명과 함께 5계를 받아 불자로서의 모든 것이 새롭게 느껴졌으며 주위의 모든 것들에 대해 감사하게 생각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수계식에 이어 은해사에서 제공한 템플스테이에 참석한 학생들은 ‘추억의 밤’ 행사를 통해 자신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졌으며, 둘째 날에는 천연염색 에코백을 직접 만들며 환경보호에 대해 생각하고 마음의 안정을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선화여고 수계법회에서 법문 중인 제10교구본사 은해사 주지 돈관스님.
수계법회 및 템플스테이에 참석한 선화여고 학생들.
수계식을 마치고 수계자들과 함께한 은해사 주지 돈관스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