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2 (2018).9.22 토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수행&신행
“우리 모두 선지식이 되자”제33회 53선지식구법여행 초청명사 중앙승가대 총장 성문스님
중앙승가대 총장 성문스님.

조계사불교대학총동문회·불교신문 주최
7월27일 오후7시 조계사 대웅전

조계사 불자들의 초청으로 중앙승가대학교 총장 성문스님이 조계사 대웅전의 법석에 오른다.

성문스님은 오는 27일 오후7시 조계사불교대학총동문회와 불교신문이 공동주최하는 53선지식 구법여행의 서른세번째 초청명사로 나서 ‘우리 모두 선지식이 되자’를 주제로 법문한다.

53선지식 구법여행은 선재동자가 문수보살을 등대로 보리심을 찾고자 53명의 선지식에게 법을 묻고 배운 구도여정을 따라 우리 사회 각 분야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명사들을 초청해 삶의 지혜와 희망을 찾는 법석이다. 53선지식 구법여행을 통해 현대 사회에 필요한 보현행원을 발원하고자 조계사불교대학총동문회와 불교신문이 공동 주최하고 있다.

이날 법석에 오르는 성문스님은 대구 파계사에서 고송스님을 은사로 출가해 1970년 일우스님을 계사로 사미계, 1974년 석암스님을 계사로 구족계를 수지했다. 팔공총림 동화사 주지, 서울 봉은사 주지, 10‧11‧12‧16대 중앙종회의원, 교구본사주지협의회장을 역임했으며 제16대 전반기 중앙종회의장으로 일하며 종단 발전을 도왔다. 중앙승가대 1기생으로서 4‧5‧6대 총동문회장을 지내는 등 중앙승가대 설립과 발전에 공헌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박봉영 기자  bypark@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봉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