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2 (2018).12.11 화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종단
“힘들어도 꿈과 희망 갖고 학업에 열중하길”2018년 직할교구 청년 장학금 전달식 개최

새터민 대학생 5명에게 100만원씩 지원
직할교구, 청년 인재불사 사업 시작

조계종 직할교구(교구장 설정스님, 조계종 총무원장)가 어려운 환경에 있는 소외계층을 위한 따뜻한 나눔에 앞장서고 있다. 직할교구는 지난 5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 접견실에서 ‘2018년 직할교구 청년 장학금 전달식’을 개최했다.<사진>

이번 장학금 대상자는 한국에서 새로운 삶을 살고 있는 새터민 대학생들이 선정됐다. 불교 동아리에서 활동하고 법회에 참여하고 있는 학생 중 ‘통일바라밀숲’ 단체의 추천을 통해 선발됐다.

이날 전달식에서 총무원장 설정스님은 동국대학교에 재학 중인 5명의 학생에게 각각 100만원의 장학금과 장학증서를 수여하며 “때론 힘들고 어려운 일이 닥쳐와도 항상 꿈과 희망을 잃지 말아야 한다. 작은 금액이지만 여러분들에게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격려했다.

그러면서 “남북관계에 평화가 찾아오고 통일이 되면 여러분들의 역할이 실로 중요하다”면서 “지금 학업에 꾸준히 정진할 것”을 당부했다. 이에 학생들은 합장 인사로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직할교구는 이번 장학금 지원사업을 시작으로 청년 불자 및 소외계층을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불교 인재양성과 포교활성화에 진력할 예정이다.

이성진 기자  sj0478@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