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2 (2018).10.20 토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 포토뉴스
연등회를 즐기는 또 다른 방법, 전통문화마당사진으로 보는 연등회 전통문화마당
모두가 함께 어우러지는 전통문화마당.

국가무형문화재 122호 연등회의 또 다른 볼거리 전통문화마당이 오늘(5월13일) 낮12시부터 서울 우정국로에서 펼쳐지고 있다. 불자들은 물론 일반인과 외국인 관광객들로 우정국로는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다.

전통문화마당은 먹거리, 청춘, 전통, 국제불교, 나눔, NGO 등 6개 마당에 130여 개 부스가 들어섰다. 불교문화와 전통문화가 어우러지는 축제의 현장을 사진으로 만나보자.

국제선센터 부스에 대만 어린이들이 참여하는 모습.
연꽃만들기 체험은 누구에게나 인기있는 부스다.
처음 해보는 탁본이 신기한 외국인 어린이.
승가원 마스코트와 기념사진.

 

종로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 부스에서는 한복체험을 할 수 있다.
북청사자놀이에서 무등을 탄 아이가 등장하자 사람들의 시선을 잡아 당겼다.
국제포교사에서 마련한 연등만들기 외국인 전용부스.

 

신재호 기자  air501@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