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2 (2018).10.22 월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전국
노르웨이 총리, 무산아동센터 아이들에게 희망 선사한다‘지속가능개발목표와 올림픽 정신’ 주제 강연
에르나 솔베르그 노르웨이 총리가 2월16일 양양 무산지역아동센터를 방문해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강연을 펼친다. 사진은 무산지역아동센터 요리교실 모습. <불교신문 자료사진>

평창동계올림픽 기간 중 방한하는 에르나 솔베르그 노르웨이 총리가 양양 무산지역아동센터를 방문해 한국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선사한다. 솔베르그 총리는 설날인 오는 16일 오후1시 무산지역아동센터를 방문해 ‘유엔지속가능개발목표와 올림픽 정신’에 대해 강연하며 양양 지역 어린이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이번 노르웨이총리의 무산지역아동센터 방문은 유엔세계관광기구 산하 스텝(ST-EP)재단 도영심 이사장이 지난 1월 다보스포럼에서 유엔지속가능개발목표 자문위원회 공동의장인 솔베르그 총리에게 제안해 성사된 행사다.

무산지역아동센터를 운영하고 있는 무산복지재단 이사장 금곡스님은 “노르웨이 총리께서 양양지역 어린이들의 밝은 미래를 위해 강연과 함께 깜짝 선물도 준비해 주셔서 뜻 깊고 고맙게 생각한다”면서 “아울러 노벨평화상을 수여하는 노르웨이의 국가 총리가 방한하는 만큼 남과 북의 평화에도 좋은 기운이 전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에르나 솔베르그 노르웨이 총리. 사진 출처=총리 페이스북

한편 UN의 지속가능개발목표(SD Gs)는 지난 2015년 9월 유엔 총회에서 193개국 정상들의 서명으로 발효됐다. 모든 형태의 빈곤 종결, 양성평등 달성과 모든 여성과 여아의 역량 강화, 기후변화에 대한 영향 방지와 긴급조치 등 17개 목표 169개 세부목표를 수립해 보편적 문제부터 환경, 경제, 사회까지 인류에 발생된 전반적인 문제를 포괄하고 있는 유엔과 국제사회의 최대 공동목표다.

박인탁 기자  parkintak@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인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