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2 (2018).7.23 월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인물 동정 부고
전 네팔한인회장 영봉스님 입적

네팔한인회장을 역임한 영봉스님<사진>이 지난 9일 오후5시 지병으로 입적했다. 법납 45세, 세수 63세. 영봉스님의 빈소는 동국대 일산병원 장례식장 7호실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오는 11일 낮12시다.

‘히말라야 수행자’로 잘 알려진 영봉스님은 2012년부터 네팔한인회장으로 일하면서 교민 뿐 아니라 네팔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도움을 주고자 8개의 연락사무소를 네팔 전역에 설립한 바 있다. 또한 2008년에는 네팔 수도 카트만두에 종교와 상관없이 한국문화와 한국어를 가르치는 세종학당을 세우고 교육 불사에 전념했다.

이성진 기자  sj0478@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