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2 (2018).7.23 월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학술&문화재 문화재
국보 지정예고된 '삼국유사' 만나볼까국립대구박물관 ‘삼국유사’ 테마전

현전하는 가장 오래된 판본인 파른본 <삼국유사>가 최근 국보로 지정예고된 가운데 국립대구박물관(관장 권상열)이 ‘삼국시대 기록의 보고, 삼국유사’ 테마전을 열어 눈길을 끈다. 국립대구박물관은 경상북도·군위군, 연세대학교 박물관, 은해사·인각사와 함께 오는 2월25일까지 삼국유사 테마전을 개최한다.

전시는 인각사와 발굴조사를 시작으로 일연의 생애, 삼국유사의 체재, 삼국유사 복각사업, 삼국유사 조선 초기본, 문화콘텐츠의 보고 삼국유사 순서로 진행된다. <삼국유사> 초기 판본인 연세대학교 소장 파른본(보물 제1866호)을 비롯해 인각사 발굴조사에서 출토된 통일신라시대 공양구, 2017년 완성된 삼국유사 초기 복각본 등이 선보인다. 

파른본 삼국유사

어현경 기자  eonaldo@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어현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