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1 (2017).12.14 목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종단
전순표 (주)세스코 회장, 동국대 1억원 기부남다른 후배사랑… 지금까지 약 12억 학교에 보시
동국대 총장 보광스님(사진왼쪽)과 전순표 세스코 회장(오른쪽)이 발전기금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전순표 (주)세스코 회장이 동국대학교 중앙도서관 발전기금으로 1억원을 기부했다. 조계종립 동국대학교(총장 보광스님)는 지난 11월30일 본관 접견실에서 전순표 회장의 기부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특히 동국대 농학과를 졸업하고 방제기업 주식회사 세스코의 설립자인 전 회장은 지금까지 약 12억원에 달하는 기금을 모교에 보시해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이날 전달식에서 전 회장은 “우리 세대는 어려운 환경에서 국가와 사회 발전에 대한 생각으로 힘들게 공부했다”며 “후배들은 최적의 조건에서 공부했으면 하는 마음으로 기부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총장 보광스님은 “그동안 학교를 위해 희생과 봉사를 해주셨는데 이렇게 또 마음을 내줘 감사하다”며 “현재 학교가 창업인재 양성에 집중하고 있는 만큼 제2의 전순표가 나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기부금 전달식에 이어 감사패 전달식과 함께 중앙도서관 내 ‘전순표세미나실’ 제막식도 열렸다. 전 회장의 기부에 대한 예우로 중앙도서관 내 AV실 이름을 ‘전순표세미나실’로 명명한 것이다. 80㎡(24평) 면적과 56석 규모의 전순표세미나실은 수업, 세미나, 행사 등 다양하게 활용될 예정이다.

이성진 기자  sj0478@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