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1 (2017).12.17 일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
환희심 속에 완성 앞둔 장엄등

지난 13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지하 공연장에서는 전통등 강습회가 한창이었다. 이날은 3일 일정의 마지막 날로 뼈대를 세우고 한지를 붙인 장엄등에 채색하는 날이다. 1명의 전문강사 지도아래 8명이 한 팀이 되어 총 5팀이 구슬땀을 흘렸다. 3일간의 노력 끝에 장엄등은 아름다운 모습을 갖췄다.

[불교신문3346호/2017년11월18일자] 

신재호 기자  air501@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