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1 (2017).10.17 화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전국
국화에 뒤덮힌 조계사 ‘이 곳이 화장세계’11월말까지 제7회 국화 나눔축제…시월국화는 시월에 핀다더라
  • 박봉영 기자│사진=신재호 기자
  • 승인 2017.10.13 16:17
  • 댓글 0
10월13일 조계사 제7회 국화 나눔축제 '시월국화는 시월에 핀다더라' 개막 테이프 커팅식.

한국불교총본산 조계사가 가을향기 물씬 풍기는 국화에 뒤덮였다. ‘시월국화는 시월에 핀다더라’를 주제로 11월말까지 열리는 국화향기 나눔축제를 위해 장엄한 국화가 도량을 가득 메운 탓이다.

33관세음보살의 가피를 수인으로 표현한 33관음수인상과 33관음 국화수, 동진보살상, 추억의 뻥튀기 토피어리, 돌고래 국화터널, 동물 토피어리 등 다양한 국화 장식이 선보인다. 일주문 앞에는 국화로 만들어진 단풍나무와 ‘날아라 슈퍼보드’가 조계사를 찾는 이들을 맞는다.

서울 조계사(주지 지현스님)는 전남 함평군과 함께 13일 대웅전 앞 마당에서 제7회 국화축제 개막식과 지역모임인 ‘우리동네 조계사’ 6주년 기념법회도 봉행했다. 김의정 신도회장과 조태용 함평 부군수, 김복동 종로구의회 의장 등 1000여명이 참석했다.

주지 지현스님은 개막식에서 “도시와 농촌을 잇는 도농상생의 축제인 조계사 국화축제는 도농상생의 모범적인 사례로 손꼽히고 있다”며 “도심 속, 조계사 국화축제에 벌과 나비가 날아오면 농촌과 도시의경제가 살아나고 평화롭고 활기찬 대한민국이 만들어지는 수승한 상생의 연기법이 속히 이루어지길 기원한다”고 환영의 인사를 건넸다.

조계사는 제7회 국화 나눔축제 '시월국화는 시월에 핀다더라' 개막식에서 특수학교인 함평영화학교에 국화분재 판매금 300만원을 장학금으로 전달했다.

조계사는 국화 분재 판매금 300만원을 지적장애 학생을 위한 특수학교인 함평영화학교에 장학금으로 전달했다. 

조계사는 ‘화장세계’를 이룬 도량 곳곳에서 △10월25일 채용박람회 1.9Day, 음악이 있는 야경템플스테이 및 사찰음식 시식회 △10월28일 국화수륙재, 10월28일 은정 드림페스티벌 △11월4일 불교대학 3000배 △11월5일 어린이 미술대회 ‘나는 화가다’ △11월8일 음악이 있는 야경템플스테이 등 11월말까지 매주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제7회 국화 나눔축제 '시월국화는 시월에 핀다더라' 개막식.

박봉영 기자│사진=신재호 기자  bypark@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봉영 기자│사진=신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