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1 (2017).6.27 화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학술&문화재
불교의례문화연구소 심포지움

불교의례문화연구소가 제10차 심포지움을 개최한다.

불교의례문화연구소(이사장 겸 소장 법안스님)은 6월23일 오후1시부터 6시까지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국제회의장 ‘시대별 불교의례설행의 사상적 배경과 역사적 의미’란 주제로 제10차 심포지움을 연다.

이날 심포지움에서는 윤소희 박사(부산대)가 ‘일본의 오봉에 비추어본 한국의 조상숭배문화 - 일본 관서지역과 고야산 오봉 현지조사를 중심으로’를 발표한다. 이어 이성운 박사(동방대)가 ‘근현대 한국불교의례의 아우라: 전승과 변용의 변증법’에 대해 발표한다.

또한 김경집 진각대 교수가 ‘근대 불교의례의 변화와 시대적 의미’에 대해, 민순의 박사(서울대)가 ‘조선 전기 수륙재의 성격과 내용 ―왕실의 불교식 상ㆍ제례를 중심으로’에 대한 연구결과를 선보인다.

이성수 기자  soolee@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