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별없는 세상, 우리가 주인공’
‘차별없는 세상, 우리가 주인공’
  • 이경민 기자
  • 승인 2017.02.16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기2561년 부처님오신날 봉축표어 발표

불기 2561년 부처님오신날 봉축표어로 ‘차별없는 세상, 우리가 주인공’이 선정됐다.

부처님오신날 봉축위원회(위원장 자승스님, 조계종 총무원장)는 오늘(2월16일) “부처님이 이 세상에 오신 뜻은 우리는 모두 이 세상의 주인공이며 하나같이 존귀한 존재임을 알려주기 위해서이며 이는 모든 인간은 성별, 나이, 사상, 종교, 빈부, 취향과 같은 모든 차별로부터 해방돼야 한다는 대자유의 선언이기도 하다”며 “올해 봉축표어는 다양한 국내외 환경변화를 앞두고 국민이 함께 힘을 합쳐 보다 나은 세상을 만들어보자는 의미”라고 선정이유를 밝혔다.

봉축위원회는 해마다 표어를 공모해오던 기존 방식을 변경해 ‘우리도 부처님같이’를 공식 슬로건으로 내걸고 지속적으로 사용한다. 이와 별로도 매년 시대적 흐름에 맞는 표어를 선정해 그 해 표어로 발표할 예정이다.

봉축위원회는 “모든 갈등은 새로운 지평으로 나아갈 수 있는 기회이며 이를 이 세상의 주인공인 내가 지혜와 자비심으로 슬기롭게 극복할 때 비로소 우리가 원하는 행복한 세상을 맞이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같은 주인공의 마음으로 불기 2561년 부처님오신날을 맞이하자”고 밝혔다.

한편 봉축위원회는 오는 4월29일 오후7시부터 동대문에서 조계사까지 연등행렬을 벌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